SaNa-Sup

SaNa-Sup

sanasupjeju@gmail.com

사나숲 SaNa-Sup 

S-self
A-awareness
N-nature
A-art
S-sustainability
U-universe
P-permaculture

 

SaNa-Sup is a space for creating edible forest and garden with planting seeds and seedlings to experience permaculture, sustainable living and arts.

Wind blows through the space between two small mountains near sea.

We take actions with our body and hands to support the nature system for creating small forest and garden with learning how nature creates forest with its own rhythm.

 

=사이(あいだ) 살다(生きる 暮らす) 삶 (生、暮らし、生活)사계리(沙渓里)


=나무(木) 나(わたし) 나누다(分け合う)

 

사나숲은
미래를 향하여 지금 여기서부텨 씨앗을 뿌리고 모종을 심고 먹을 수 있는 숲과 텃밭을 만들면서

 

퍼머컬처, 가능한 삶, 예술을 실천하는 터에요.

바다에서 가까운 두 산 사이에 있는 땅에는 바람이 쏴~ 불며 지나가요.

자연이 숲을 만들어가는 리듬처럼 우리 몸과 손으로 작은 숲과 텃밭의 탄생을 도와줄 거에요.

 

사나숲 SaNa-Supは

未来に向けて今ここから、種を蒔き、苗を植え、食べられる森と庭を生み出し、

パーマカルチャー、循環してゆく暮らし、アートを実践していく場です。

海から歩いてふたつの山のあいだにある地には風が吹きぬけます。

自然のリズムで森が形づくられるように、わたしたちのからだや手を動かし、ちいさな森や庭が生まれる手助けをしていきます。

 

1